“제주의 가치 세계시장으로 도약하기 위한 계기 마련”
“제주의 가치 세계시장으로 도약하기 위한 계기 마련”
  • 양지훈 기자
  • 승인 2014.09.03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국제컨벤션센터와 the WE 호텔에서 성황리 개최

제주지역의 사회적 건강과 청정 자연환경의 지속가능성을 소중히 여기고 그 가치를 지역발전과 연계시키기 위한 제3회 로하스박람회가 풍성한 성과를 거두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제주광역경제권 선도산업육성사업으로 진행된 제3회 로하스박람회는 제주한라병원,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 한국로하스협회, (주)가교의 공동주관으로 지난달 29~31일 제주국제컨벤션센터와 헬스리조트 The WE에서 진행됐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특히 도내 로하스 상품들을 이슬람 시장으로 진출시키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할랄 인증과 관련한 세미나 및 컨설팅이 제주에선 처음으로 진행돼 관심이 모아졌다.

 
이번 박람회 행사에는 130여개 업체가 참여한 가운데 80여개 부스에서 전시 및 체험행사가 진행됐으며, 5000여명이 전시장을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행사 둘째날 진행된 기업간 수출상담(B2B) 결과 상담액은 8억9천9백만여원이었으며, 계약액은 2억3백만원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홍콩업체가 어반파머스에 대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통한 홍콩 진출을 적극 지원키로 했다. 또 행사기간중 전시장에서 판매된 현장매출 총액은 1억4천1백만원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으며, 바이어와 도내외 기업간 수출 또는 업무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는 10건이 체결되는 등 지난 2차례의 박람회 행사에 비해 질량면에서 비약적으로 발전하였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이같은 성과 외에도 로하스 어워즈 인증이 지난해 홍콩로하스에 이어 일본까지 참여하면서 동아시아 어워즈 인증으로 격상됐고, 할랄인증을 위해 세미나 및 컨설팅이 처음 마련되는 등 제주로하스상품의 세계시장 진출 다변화를 위한 계기를 마련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생명연장의 섬, 로하스 제주 내 안의 로하스를 펼치다’라는 테마로 3일동안 열린 이번 박람회는 행사 첫날 할랄 인증을 위한 세미나 및 컨설팅이 The WE에서 진행됐고, 둘쨋날에는 개회식과 동아시아 로하스 어워즈가 진행됐다.
또 말레이시아, 스리랑카, 인도네시아, 중국, 홍콩 등 5개국의 바이어들과 B2B 방식의 수출상담이 진행됐다.
이와 함께 행사기간내내 제주국제컨벤션센터 전시장에는 천연·유기농식품, 뷰티향장, 곶자왈 힐링 등 다양한 로하스상품이 선보였고 전통놀이와 헬스푸드 시식 등 체험프로그램이 펼쳐졌다.

이와 관련 로하스박람회 사무국 관계자는 “로하스박람회가 회를 거듭할수록 높은 성과를 이뤄내면서 로하스산업에 대한 관심의 폭이 넒어지고 있다”고 평가하고, “향후 이 행사를 통해 로하스 우수상품의 지속적인 개발 및 글로벌 시장으로의 진출 등을 통해 지역 발전에 한몫하는 것은 물론 건강과 장수의 섬인 제주의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