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프랑스서 유태인 묘 수백 기 훼손
동프랑스서 유태인 묘 수백 기 훼손
  • 뉴시스
  • 승인 2015.02.16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리=AP/뉴시스】양문평 기자 = 동 프랑스의 한 유태인 공동묘지에서 수백 기의 묘가 훼손돼 내무부는 종교적 자유와 관용에 대한 "혐오스러운 행위"라고 비난했다.

베르나르 카제뇌브 프랑스 내무장관은 15일 독일과의 국경 부근인 사레의 유태인 묘지 훼손과 관련해 조사단이 범인들을 수색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프랑스에서는 유태인과 무슬림들의 묘지나 예배당이 산발적인 공격을 받고 있다.

그러나 최근 극단적인 이슬람주의자들이 파리의 풍자 잡지와 유태인 상점(코셔)을 공격한 이후 그 빈도가 늘어나고 있다.

많은 프랑스 유태인들은 갈수록 심해지는 반유태주의를 우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