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산 콩 수매 기간, 내년 1월까지 연장
제주산 콩 수매 기간, 내년 1월까지 연장
  • 최연주 기자
  • 승인 2015.12.31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2015년 12월 31일에서 2016년 1월 29일까지 연장

제주산 콩나물 콩 수매기간이 내년 1월 말까지 연장된다.

31일 국회 농해수위 김우남 위원장에 따르면 콩에 대한 정부수매기간이 2015년 12월 31일에서 2016년 1월 29일로 약 1개월 연장된다.

주로 콩나물 콩을 생산하는 제주산 콩은 지난해 생산분의 재고와 생산량 급증, 수확기의 비 날씨 등으로 인해 삼중고를 겪어왔다.

이에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4일 국비 73억원을 투입, 제주산 콩나물 콩 1751톤을 추가 수매하기로 결정했으며 당초 11월 30일까지로 예정됐던 수매 기간도 12월 31일까지 연장한 바 있다.

그러나 12월 들어서도 비 날씨가 계속되는 등의 이유로 정부 수매를 위한 건조·선별 등의 작업이 늦어지면서 추가적인 수매기간 연장이 필요한 상황이 발생, 제주지역 농협 등은 농림축산식품부에 콩의 정부 수매 기간 확대를 건의했다.

김우남 위원장 또한 제주산 콩나물 콩의 수매물량 확대 요구에 이어 콩 수매 기간의 추가연장을 지속적으로 요구해왔다.

이러한 노력 등에 힘입어 농림축산식품부는 콩나물 콩 및 일반 콩의 수매 기간을 모두 연장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김우남 위원장은 "앞으로도 제주지역의 이상기후로 인한 감귤, 콩, 월동채소 등 농작물 피해로 인한 농가들의 생존권 보장을 위해 정부 등의 추가 지원책을 견인하는데 혼신의 노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