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중 사채 전단지 대부분 불법광고"
"시중 사채 전단지 대부분 불법광고"
  • 뉴스제주
  • 승인 2006.10.31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채가 아닌 금융 서비스' '잘 고른 일수하나, 열 은행 안 부럽다' '미소까지 대출해 드립니다'...

이는 시중에 흔히 나도는 사채·대부 전단지 내용 가운데 일부다.

그런데 이들 전단지 대부분이 불법 광고로 드러났다.

민주노동당제주도당은 지난 8월 31일∼9월 1일 이틀간 '민생경제 SOS, 민생지킴이 전국탐방'행사의 일환으로 제주지역에 나돌고 있는 대부업체의 광고실태를 조사한 결과 업체명과 주소를 빼거나 이자율 및 연체 이자율을 누락하는 등 대부업법상 광고개제 요건이 지켜진 곳이 하나도 없었다고 31일 밝혔다.

민주노동당제주도당은 이들 불법사채·대부 전단지를 수거, 고발하는 한편 정부에 이자제한법 제정을 촉구했다.【제주=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