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시설과수 재배농가에 난방기 지원사업 추진
제주시, 시설과수 재배농가에 난방기 지원사업 추진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7.02.27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가 시설과수 재배농가에 총 사업비 8억 3200만원(도비 보조 4억 9920만원, 농가 자체부담 3억 3280만원)의 과수비가림하우스 온풍난방기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하우스 내 시설과수를 보온해 냉해, 동해 등 자연재해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서 지난해부터 추진됐다.

난방기 지원기준은 20만 Kcal 용량의 온풍난방기로 단가는 대당 650만원으로 보조 60%가 지원된다. 기준을 초과하는 사업비는 농가 자체부담이 추가된다.

지난 1월까지 236농가, 236대, 총사업비 15억 3400만원(도비 보조 9억 2040만원, 농가 자체부담 6억 1360만원)의 사업신청을 접수해 심의를 거쳐 128농가, 128대, 총사업비 8억 3200만원(도비 보조 4억 9920만원, 농가 자체부담 3억 3280만원)규모의 사업대상을 24일 확정했다.

시는 한파피해 농가를 우선 지원하고, 감귤원 1/2간벌과 열매솎기 등 시책 참여농가, 친환경 및 GAP인증 농가, 고령농가, 배우자 없는 여성농가주 등에 가점을 부여해 지원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과수 하우스에 난방기 지원으로 냉해 등의 피해를 예방키 위해 상반기내에 사업을 마무리하겠다"면서 "이번 사업에서 대상자로 선정되지 못한 농가에 대해서는 도와 협의 후 추경예산에 반영해 수요를 해소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온풍난방기 사업은 15억 600만원(도비보조 60%, 농가 자체부담 40%)을 투입해 난방기 102대를 지원했으며 128대는 지원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