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읍면동 지역도 주차문제 '심각'
서귀포 읍면동 지역도 주차문제 '심각'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7.03.15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중환 서귀포시장 마을투어 마무리, 주차문제 주민건의 봇물
   
▲ 이중환 서귀포시장이 지난해 말부터 시작한 '2017 소통·공감 마을투어'를 마무리한 결과 서귀포시 시내권 뿐만 아니라 읍면동 지역에도 주차문제가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뉴스제주

이중환 서귀포시장이 지난해 말부터 시작한 '2017 소통·공감 마을투어'를 마무리한 결과 서귀포시 시내권 뿐만 아니라 읍면동 지역에도 주차문제가 심각해 이에 대한 주민건의가 빗발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중환 시장은 이 기간동안 형식과 관례에서 벗어나 서귀포시 관내 전체 108개 마을을 방문하고 주민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마을별로 길게는 2시간 짧게는 1시간 정도 진행된 대화 속에서 총 508건의 건의사항이 있었으며, 지역발전 및 주민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도로, 교통, 상하수도 등 인프라 확충에 대한 건의와 마을복지회관 및 경로당 기능보강 및 장비 지원 등에 대한 건의가 많았다.

주요 건의사항으로는 도로와 상하수도 등 건설분야가 148건(29.1%)으로 가장 많았고, 교통 관련 건의가 88건(17.3%)에 이르는 등 최근 급격한 인구와 관광객 증가에 따른 인프라 부족이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시내동에 중점적으로 건의되던 주차장 문제가 읍면동에서도 건의돼 주차문제가 이제는 전 지역의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생활쓰레기 및 환경에 대한 부분도 46건(9.1%)으로 모든 읍면동에서 건의가 된 사항으로 급격하게 증가하고 있는 쓰레기에 대한 대책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외에도 농수축산 분야(37건 7.3%)의 활성화를 통한 지역 소득 증대, 노령인구 증가에 따른 경로당 등 복지(35건 6.9%)에 대한 건의도 상당부분 차지했다.

서귀포시는 건의사항에 대해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추진이 어려운 건의에 대해서도 대안을 검토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서귀포시는 추진상황이 주민들에게 피드백이 되도록 하는 한편, 지난 2월 20일부터 공개하고 있는 홈페이지 내 건의사항관리시스템을 통해 추진상황 및 처리계획을 실시간 확인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서귀포시는 이번 소통·공감 마을투어에서 건의된 508건의 건의사항에 대해 충분한 검토와 사업의 우선순위를 정해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