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대선 정책 "JDC 제주 이관·기초자치단체 부활"
정의당 대선 정책 "JDC 제주 이관·기초자치단체 부활"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7.04.18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당 제주도당 선거대책위원회가 JDC 제주 이양, 환경총량제 조기 도입, 기초자치단체 부활, 공군남부탐색구조 계획 철회 등을 대선 정책에 포함시킬 것을 제안했다.

정의당 선대위는 18일 보도자료를 내고 제주시민단체연대회의가 제안한 10대 정책 공약을 적극 수용할 뜻을 밝혔다. 

선대위는 "정의당 심상정 후보는 지난 4월 3일 제주 방문시 '제주특별법'전면 개정을 제1 공약으로 발표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기존의 '제주특별법'은 사람‧상품‧자본이 자유로운 국제자유도시 건설을 목적으로 제정되면서 제주가 자본 이윤을 위한 놀이터가 됐다"고 진단했다. 

이어 "제주도민들은 10여년 지난 지금도 국제자유도시를 제주의 미래비전으로 받아들이지 않고 있다. 그 속에 제주도민들은 소외 대상이었기 때문"이라고 했다. 

"새롭게 개정될 「제주특별법」은 철저히 제주도민 입장에서 생태와 평화, 인권의 섬을 지향해야 한다"며 "그 속에 JDC 제주 이양, 환경총량제 조기 도입, 기초자치단체 부활, 공군남부탐색구조 계획 철회 등의 내용을 포함시켜야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