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려니숲길 물찻오름 딱 11일만 개방
사려니숲길 물찻오름 딱 11일만 개방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7.05.16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27일부터 6월 6일까지 사려니숲 에코힐링 행사기간 중에만 개방

제9회 사려니숲 에코힐링체험이 오는 5월 27일부터 남조로 붉은오름 입구에 위치한 사려니숲에서 개최된다.

올해 행사는 6월 6일까지 11일간만 열린다. 지난해 행사에선 15일간 개최된 바 있다. 행시기간이 4일 짧아진 대신 숲속에서 즐길 수 있는 공연이 늘었다.

특히 올해부턴 남조로에 있는 붉은오름 방향으로 주 출입구가 변경돼 탐방객들의 이용이 한결 수월해졌다.

   
▲ 사려니숲길. ⓒ뉴스제주

5월 27일 오전 9시 30분 붉은오름입구 특설무대에서 열리는 식전행사에는 사려니숲 홍보대사인 가수 신형원 및 범스, 김수환, 이현지, 최진원 씨 등의 초청공연이 펼쳐진다. 방송인 허수경씨의 토크 콘서트는 6월 4일에 열린다.

또한 주말마다 숲속의 유치원, 숲속에서 듣는 인문학 및 클라리넷, 오카리나, 색소폰 등 숲과 어울리는 다양한 악기 공연이 이뤄진다.

이와 함께 행사기간에는 휴식년제로 출입이 통제되고 있는 물찻오름 탐방이 제한적으로 이뤄진다.

물찻오름 탐방은 행사 기간 동안 물찻오름 입구에 오후 1시까지 도착한 탐방객들만 입장할 수 있으며, 인원제한은 없다. 평일이 아닌 주말엔 조류와 산림분야 전문가들이 동행하는 탐방프로그램도 운영된다.

이 밖에도 올해 행사엔 그동안 개방되지 않았던 월든삼거리에서 남원읍 한남리까지의 사려니숲 코스에 목장길 코스가 추가된다. 숲길과 함께 제주의 목장, 들판을 함께 느낄 수 있는 코스다.

탐방객들을 위한 체험프로그램으로 에코화분 만들기, 추억남기기 등의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들과 사려니숲을 주제로 한 SNS 사진 공모전도 진행된다.

자세한 문의는 064-750-2523 또는 페이스북 제주사려니숲 에코 힐링체험을 참조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