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큐 영화 '이중섭의 눈' 제주도민에 첫 선
다큐 영화 '이중섭의 눈' 제주도민에 첫 선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7.06.03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다큐 영화 <이중섭의 눈> 스틸컷. ⓒ뉴스제주

올해 전주국제영화제에서 넷팩상을 수상한 다큐멘터리 영화 '이중섭의 눈'이 제주도민에게 첫 선을 보인다. 

제주영상위원회는 오는 6월 9~10일 양일간 저녁 7시에 비운의 천재화가 이중섭의 삶을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이중섭의 눈'을 영화문화예술센터(메가박스 제주점 7관)에서 상영한다고 3일 밝혔다.

이 영화는 2015년 제주영상위원회의 제주다양성영화 제작 지원 작품으로 2016년 제8회 전주프로젝트마켓 다큐멘터리 피칭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으며, 올해 5월 열린 제17회 전주국제영화제 초청을 받아 넷팩상을 수상했다. 

특히 이 영화는 비운의 천재화가 이중섭이 한국전쟁 발발 후 원산을 떠나 가족들과 함께 따뜻한 피난처를 찾아 제주로 와 종교단체로부터 쌀 배급을 받거나 바닷게를 잡아먹고, 가끔은 이웃들에게 도움의 보담으로 그림을 그려주며 삶을 연명했던 기록에 근거해 재구성된 다큐멘터리 영화다.

이 영화는 이중섭 생가와 4.3평화공원 등 제주와 부산, 서울 등을 오가며 심혈을 기울여 촬영했다.

제주의 독립 다큐멘터리 영화감독인 김희철 감독은 ‘진실의 문’으로 2004년 제30회 서울독립영화제 최우수작품상, 제6회 전주국제영화제 관객평론가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제주를 무대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9일은 일반영화 상영으로 선착순 무료입장이 가능하며, 10일은 변사극 상영 후 감독과 배우가 직접 관객들과 만나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이어갈 예정이며, 참가신청 및 문의는 영화문화예술센터 064)735-0626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