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사회
이석문 제주교육감 '직무유기' 무혐의검찰, 시국선언 교사 징계 않은 이 교육감 '무혐의' 사건 종결
박길홍 기자  |  newsjuju@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09  16:10:4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뉴스제주

시국선언에 참여한 교사를 징계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교육부로부터 고발당해 검찰 조사를 받아 온 이석문 제주도교육감이 결국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제주지방검찰청(청장 이상정)은 이석문 교육감이 직무유기 혐의로 교육부로부터 고발당한 사건과 관련해 '혐의 없음'으로 사건을 마무리했다고 9일 밝혔다.

앞서 교육부는 박근혜 정부 당시 역사교과서 국정화 반대 관련 시국선언을 한 전교조 교사들을 징계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이석문 교육감을 포함해 14명의 교육감을 검찰에 고발했다.

당시 교육부는 전교조 교사들의 시국선언이 교육의 중립성 등을 규정한 교육기본법 제6조를 비롯해 국가공무원법 제66조(집단행위의 금지), 제56조(성실의무), 제57조(복종의 의무), 제63조(품위유지의 의무)를 위반했다며 교육감에게 참여 교사 징계를 요구해 왔다.

이에 대해 검찰은 "직무유기를 적용하기 위해서는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아야 하지만 이석문 교육감은 자체조사와 함께 법률자문도 구했다"며 "때문에 직무유기 혐의를 적용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검찰은 또 지난 2008년 노조활동(미국산 쇠고기 수입 반대 민주노총 총파업 주도)을 벌였다는 이유로 직위해제됐다가 복직한 진영옥 교사의 사건에 대해서도 기소유예로 사건을 종결했다.

검찰은 "당시 즉시항고 기한이 3일인데 검찰이 지휘 공문이 마지막날 도착해 교육청이 검토할 시간이 사실상 부족했고 결과적으로 상고가 기각돼 진 교사가 승소한 점을 참작했다"고 설명했다.

< 저작권자 © 뉴스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박길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의견쓰기(0개)
등록방지코드를 입력하세요!   

[운영원칙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터넷신문 제주 아 -01007호 (일반주간신문 등록 제주 다 - 01099호) ㅣ 등록일:2006년 10월 9일
발행인 · 편집인 : 남우엽 | 청소년 보호 관리 책임자 : 남우엽
주소: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도남로 13길 12, 다동 407호(도남도,수선화상가) (690-807) | TEL 064-747-1188 | FAX 064-745-4569
Copyright © 2011 뉴스제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jeju@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