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문화콘텐츠진흥원장에 김영훈 전 KBS제주 보도국장
제주문화콘텐츠진흥원장에 김영훈 전 KBS제주 보도국장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8.02.12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훈 초대 제주문화콘텐츠진흥원장.
김영훈 초대 제주문화콘텐츠진흥원장.

제주특별자치도는 12일자로 재단법인 제주문화콘텐츠진흥원장에 김영훈(59) 전 KBS제주 보도국장을 임명했다.

2월 중에 설립되는 제주문화콘텐츠진흥원의 초대 원장을 맡게 된 김영훈 전 보도국장은 제주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KBS제주 국장과 제주언론학회 기획이사를 역임해 온 인물이다.

김영훈 원장은 KBS제주 근무 시절 광복 70주년 보도특집 '일제의 침몰 주산마루'로 제84회 방송기자상을 수상했고, 연중기획 '제주온난화'로 제6회 YMCA 좋은 방송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초대 김영훈 원장에게 이날 오전 임명장을 수여하면서 "제주지역 문화원형의 발굴과 보존에 기여하고 문화콘텐츠 산업을 일으킬 수 있또록 제주문화콘텐츠진흥원의 역량을 키워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제주자치도는 (재)제주문화콘텐츠진흥원 임원에 대한 전국 공개모집을 통해 뽑은 선임직 이사 10명과 감사 1명에 대해선 진흥원 창립이사회에서 임명장을 수여할 방침이다.

선임직 이사 10명은 콘텐츠(영상보도) 2명, 문화예술 2명, 공연 1명, 전시 1명, 출판 1명, 문학 1명, 영상 1명, 애니메이션 1명 등 남성 8명, 여성 2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진흥원의 예산 및 결산 사항과 사업계획, 조직 및 기구 등 재단 운영에 필요한 사항을 심의 의결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