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방훈 "사회적경제에 대한 지구조성 필요"
김방훈 "사회적경제에 대한 지구조성 필요"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8.03.16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의 김방훈 제주도지사 예비후보는 16일 보도자료를 통해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해 '사회적경제특구'를 조성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방훈 예비후보는 "지속가능한 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을 위해 체계적인 시스템과 인프라를 조성하려면 유기적인 네트워크를 구축해 지원정책을 펼칠 수 있어야 한다"며 "여기엔 도내 자활기업이나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협동조합 등 다양한 사회적경제 조직들이 해당된다"고 말했다.

이어 김 예비후보는 "특히 지역 토착자본에 대해선 투자진흥지구와 같은 혜택이 부여되지 않고 있는 건 역차별 논란도 있는 만큼, 사회적경제 분야에 대한 활성화를 통해 경제순환 구조를 바꿀 필요가 있다"고 제언했다.

그러면서 김 예비후보는 "마을기업과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자활기업 등을 대상으로 한 순환경제 타운을 조성하고, 이곳에 지방세 등 세제해택과 일자리 창출 지원, 유휴 공공지 공급 등의 인센티브가 주어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를 이행하기 위해선 사회적경제진흥지구 조성 근거 규정을 마련하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 예비후보는 "도지사가 되면 올해 중에 조성방안을 수립하고 내년에 제주특별법 제도개선을 통해 입법과정을 거치면서 연차별로 시행해 나가겠다"고 공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