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문 "숙의민주주의 앞장서 실현하겠다"
이석문 "숙의민주주의 앞장서 실현하겠다"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8.05.16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 정책 분야 갈수록 다양…숙의 민주주의로 해결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예비후보.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예비후보.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예비후보는 16일 ‘제주교육 공론화 위원회 운영’에 대해 “공론화 위원회 운영을 통해 제주교육이 숙의 민주주의를 앞장서서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공론화(公論化)’는 특정 정책을 수립하기 전에 시민과 이해관계자, 전문가 등을 대상으로 민주적으로 의견을 수렴하는 과정이다. 문재인 정부는 지난해 신고리 5‧6호기 건설 여부를 결정하기 위해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를 운영한 바 있다.

이석문 예비후보는 “교육 정책을 둘러싼 이해관계와 전문분야 등이 갈수록 복잡‧다양하게 얽히고 있다. 그에 대한 민원 역시 다양한 경로로 표출되고 있다”면서 “도민과 전문가, 교육가족들의 집단 지성을 모으면서 교육의 미래를 안정적으로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 예비후보는 “공론화를 통해 교육 정책과 행정에 대한 신뢰‧효율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교육 자치와 참여‧숙의 민주주의를 한 단계 진전시키는 의미 있는 결실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