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성철, 어르신 돌봄 서비스 프로그램 확대 추진
백성철, 어르신 돌봄 서비스 프로그램 확대 추진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8.05.16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성철 제주도의원 예비후보(자유한국당, 오라동).
백성철 제주도의원 예비후보(자유한국당, 오라동).

백성철 제주도의원 예비후보(자유한국당, 오라동)는 16일 “100세 시대를 잘 헤쳐 나갈 수 있도록 사물인터넷을 기반으로 한 ‘독거 어르신 안전·건강 솔루션 사업’을 시범 운영하겠다”고 공약했다.

‘독거 어르신 안전·건강 솔루션 사업’은 독거 어르신 가정에 움직임이나 온도, 습도, 화재, 가스 등 위험을 감시하는 센서를 부착한 뒤 생활관리사 스마트폰으로 데이터를 전송하는 시스템이다. 일정 시간 움직임이 감지되지 않거나 이상 온도, 습도 등이 감지되면 생활관리사가 즉시 독거 어르신 가정에 연락을 취하거나 방문하는 시스템이다.

백성철 예비후보는 이처럼 “사물인터넷을 기반으로 어르신의 활동 여부와 건강 상황을 실시간으로 파악하게 된다면 위기 상황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으며 은둔형 어르신처럼 전화나 방문을 꺼리는 분들에 대한 관리도 효율적으로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백 예비후보는 "돌봄 서비스 대상 어르신들의 바깥나들이나 현장체험, 시설 내에서 이뤄지는 경로잔치, 자원봉사의 날, 가족과의 만남 등 돌봄 프로그램을 좀더 다양하고 풍성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 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