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20대 여교사 살인사건... 추가 피해자 있다?
제주 20대 여교사 살인사건... 추가 피해자 있다?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8.06.08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경찰서, "자신도 피해자" 제2의 여성 진술 조사 중
피의자 김모(45)씨는 지난 2일 오전 11시 11분쯤 서귀포시 강정동 소재 여교사 A씨(27, 여)의 아파트에서 주먹과 발로 A씨를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20대 여교사를 주먹과 발로 폭행해 숨지게 한 40대 남성이 구속된 가운데 피해신고가 추가로 접수돼 경찰이 사실 여부를 파악하고 있다. 

서귀포경찰서에 따르면 이 여성은 자신도 피의자 김모(45)씨로부터 감금과 폭행을 당했다며 주장하고 있다. 이에 따라 경찰은 이 여성을 상대로 현재 진술 조사를 진행 중이다.

살인 혐의가 적용된 김 씨는 현재 구속됐다. 김 씨는 지난 2일 오전 11시 11분쯤 서귀포시 강정동 소재 여교사 A씨(27, 여)의 아파트에서 주먹과 발로 A씨를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숨진 A씨는 김 씨의 아내와 평소 친분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김 씨를 상대로 살해 동기를 조사하고 있으나 김 씨가 진술을 거부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