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고, 제21회 제주청소년연극제 최우수상 수상
영주고, 제21회 제주청소년연극제 최우수상 수상
  • 뉴스제주
  • 승인 2018.06.08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고등학교(교장 김인기)는 지난6월 3일 일요일부터 7일 목요일까지 미예랑소극장과 세이레아트센터에서 열린 제22회 전국청소년연극제 제주예선 및 제21회 제주청소년연극제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장준영(연출, 3-6), 정다혜(배우, 3-6), 김준원(배우, 2-5), 고지은(배우, 2-6), 고훈민(배우, 2-4), 이각(배우, 2-3), 강지수(음향, 1-6), 박현서(조명, 1-4) 학생은 서문원 선생님의 지도 하에, <노란달(作 데이비드 그레이그)>이란 작품을 무대 위에서 훌륭하게 공연하여 1위인 최우수상을 수상하였고, 전주에서 개최되는 제22회 전국청소년연극제에 제주대표로 출전하게 됐다.

 

또한 김준원(2-5) 학생은 최우수 연기상을, 서문원 선생님은 지도교사상을 수상하는 영광까지 이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