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제주도당 "마지막 기회 달라" 호소
자유한국당 제주도당 "마지막 기회 달라" 호소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8.06.12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제주도당은 12일 선거를 하루 앞두고 "소중한 한 표를, 마지막 기회로 달라"며 '대도민 호소문'을 발표했다.

자한당 도당은 "제주와 국가의 명운을 가를 지방선거일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며 "선거운동기간 많은 질책과 함께 관심, 성원을 보내주신 도민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도당은 "이번 지방선거는 편향된 정치 지형을 극복하고 균형을 회복할 수 있느냐를 가늠하는 선거"라며 "자유한국당은 너무나도 어려운 상황 속에서 자유민주주의의 신보수 정당으로서 신뢰를 회복하고자 노력해왔다"고 자부했다.

그러면서 도당은 "아직도 국민 눈높이에 턱없이 모자라고 도민들과 국민들의 싸늘한 시선도 여전하다는 걸 잘 안다"며 "아이들에게 회초리를 들지언정 포기하지 않듯이 자유한국당에게도 회초리를 들고 포기하지 말아달라"고 호소했다.

도당은 "부족하지만 간절한 마음으로 호소한다"며 "도민 여러분의 소중한 한 표를, 마지막 기회로 새로운 제주와 대한민국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간곡히 호소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