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날씨] 제주 장마전선 북상... 19일 장맛비
[제주날씨] 제주 장마전선 북상... 19일 장맛비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8.06.18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제주도 남쪽 해상에서 일시적으로 북상하는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제주도에는 19일부터 20일(수) 새벽까지 10~40mm의 비가 내린다. 올 여름 첫 장맛비인 셈이다. 

[제주날씨] 오는 19일(화)부터 제주에 장마가 시작된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제주도 남쪽 해상에서 일시적으로 북상하는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제주도에는 19일부터 20일(수) 새벽까지 10~40mm의 비가 내린다. 올 여름 첫 장맛비인 셈이다. 

19일 제주는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아침부터 흐려져 오후부터 비가 오겠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제주 24도, 서귀포 25도 등 23도에서 25도로 다소 무더운 날씨를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앞바다와 남해서부먼바다에서 1.0~2.0m, 남쪽먼바다에서는 1.0~2.5m로 일겠다. 

장마전선은 20일 이후 남쪽으로 내려갔다가 오는 22일(금)경 다시 북상해 제주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고 기상청은 예보했다.

기상청은 "장마전선은 7월 중하순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이며, 장마가 끝난 뒤에도 강수량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적을 수 있다"며 "다만 국지성 호우는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예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