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타임 '인터넷서 영향력 있는 25인'···한국인 유일
방탄소년단, 타임 '인터넷서 영향력 있는 25인'···한국인 유일
  • 뉴스제주
  • 승인 2018.06.29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재훈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시사주간 '타임(TIME)'이 발표하는 '인터넷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25인'에 선정됐다.

타임이 28일(현지시간) 게재한 '인터넷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25인'에서 방탄소년단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힙합 스타 카니예 웨스트, 팝 스타 리한나 등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타임이 '인터넷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을 선정해 발표하는 것은 올해가 네 번째다. 소셜미디어에서 세계적인 영향력과 뉴스를 만들어 낼 수 있는 전반적인 능력을 검토했다.

 


타임은 방탄소년단에 관해 "데뷔한 지 5년 된 방탄소년단은 세계적인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며 "올해 발매한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를 '빌보드 200' 1위로 데뷔시켜 자체 보유한 미국 기록을 경신했다. 이는 K팝 앨범 사상 역대 최고 기록이다"고 전했다.

이어 "방탄소년단 성공의 숨은 공신은 '아미'라는 이름의 열정적인 소셜 팬덤이다. 트윗부터 비디오에 이르기까지 방탄소년단과 관련된 모든 것을 소비한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방탄소년단은 89주 이상 빌보드 '소셜 50'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 저스틴 비버를 제치고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2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받았다. 멤버 각각의 꾸준한 소셜 미디어 사용으로 팔로워 5000만 명 이상을 모아 방탄소년단의 위치를 더욱 공고히 다졌다"고 부연했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방탄소년단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한국인으로는 유일하게 2년 연속 '인터넷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25인'에 선정됐다"고 자랑했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