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고 심정혁 학생, 전국청소년 4‧3문예공모 대상 영예!
서귀포고 심정혁 학생, 전국청소년 4‧3문예공모 대상 영예!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8.07.11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귀포고 심정혁 학생이 '순이 할망과 옴팡밭'옴팡밭’이라는 시로 시 부문 전국 대상의 영예를 차지했다. ©Newsjeju
▲ 서귀포고 심정혁 학생이 '순이 할망과 옴팡밭'옴팡밭’이라는 시로 시 부문 전국 대상의 영예를 차지했다. ©Newsjeju

제19회 전국청소년 4․3문예공모대회에서 전국 111개교, 615편 응모 작품 중 서귀포고등학교(교장 정성중) 1학년 심정혁 학생이 ‘순이 할망과 옴팡밭’이라는 시로 시 부문 전국 대상의 영예를 차지했다.
 
또한, 제4회 학생 4․3문예대회에서 ‘고개 숙인 사람들’로 3학년 한준범 학생이 산문 부문 최우수, ‘혈우병’으로 2학년 강규린 학생이 시 부문 최우수, ‘백비(白碑)’로 2학년 김정민 학생이 산문 부문 장려, ‘아직 끝나지 않은 이야기, 4․3’으로 1학년 정준석 학생이 산문 부문 장려상을 받았다.
 
서귀포고 정성중 교장은 “우리학교 강희 선생님이 ‘4․3 평화․인권교육주간’을 운영해 학생들의 ‘4․3바로알기’와 ‘평화, 인권, 상생의 정신’을 함양하기 위한 지속적인 프로그램 추진과, ‘교내 4․3문예대회’, 4․3역사기행’, ‘전국 청소년 4․3평화캠프’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학생들을 적극적으로 참여시킨 결과”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