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TBS 제주 홍보 방송제작 ...일본인 젊은 층 공략
일본 TBS 제주 홍보 방송제작 ...일본인 젊은 층 공략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8.07.23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 지상파 방송사를 활용한 TV 프로그램으로 일본 전국 규모 제주 이미지 홍보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박홍배)는 일본 수도권의 지상파 방송국 TBS의 인기 예능방송인 '世界さまぁ~リゾート(세계 섬머 리조트)'의 제주편을 제작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世界さまぁ~リゾート(세계 섬머 리조트)'는 일본 TBS 방송국에서 매주 토요일에 방송되는 프로그램으로, 해외의 유명 리조트를 그 지역의 현지인이 리포터가 돼 소개하는 형식이 주목을 끌면서 2013년부터 6년째 방영되고 있는 인기방송이다.

특히 방송을 진행하는 인기 개그콤비 さまぁ〜ず(섬머즈)를 비롯, 일본의 유명 연예인이 다수 출연하면서 해외여행에 관심이 많은 젊은 층에 인기가 높은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 제작진은 지난 21일부터 오는 31일까지 11일간 체재하면서 일본인들이 선호할만한 해변, 워터파크, 액티비티, 체험, 먹거리 등 리조트로써 제주의 매력을 홍보하는 방향으로 방송을 제작하고 있다.

제작된 프로그램은 9월 1일과 8일 2주에 걸쳐서 TBS를 통해 방영 되고, 수도권 지역 외에도 전국의 30개 방송사를 통해 일본 전역에 방송될 예정이다.

중장년층 중심의 제주 방문 일본인관광시장 탈피를 위해 일본 현지 지상파 TV방송국과 공동으로 20~30대 젊은층에 인기가 있는 프로그램을 제작하고 있어 일본인 관광시장 확대로 이어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일본인 젊은층이 제주에 대한 인식을 바꾸게 되는 계기가 되고, 제주가 젊은 이미지로 각인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해변, 리조트 이미지 등을 활용한 홍보로 일본인 제주 방문시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