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동목장 저수지 개방... 농민 시름 덜어주나
제동목장 저수지 개방... 농민 시름 덜어주나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8.08.07 11:1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jeju
▲제동목장 내 17만톤 저수지. ©Newsjeju

폭염이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제동목장에서는 가뭄에 따른 농민 시름을 덜어 주기 위해 목장 내 17만톤의 저수지를 개방했다. 

최근 전국적 폭염으로 땅이 말라가고 있으며 제주 지역도 가뭄이 심화되면서 농민들의 마음도 타들어 가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제동목장은 목장 내에 있는 17만톤 저수지를 개방해 물이 부족한 농가들에게 무제한 제공하기로 했다고 7일 밝혔다.

제동목장은 오래 전부터 제주도에 가뭄이 심했을 때 마다 조천읍, 구죄읍 및 표선면 지역 농가들에게 농업용수를 공급해 왔으며, 올해도 제주시, 읍면사무소와 협조해 저수지 물을 제공하고 있다.

제동목장은 도내 사설저수지로는 최대 규모인 17만톤 저수지를 축산 및 농업용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빗물 재활용을 위해 4500톤 규모의 집수시설과 주변 저류시설을 갖추고 있다. 

특히 제동목장은 유리온실 지역 1만평에 내리는 빗물 연간 약 9만톤을 파프리카 재배 등에 사용하고 6만톤 이상을 지하수로 함양시키는 등 빗물 이용 영농의 모범을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영아리 2018-08-07 15:43:10
도두1동은 동부락,중부락,서부락으로 나눠줘 있으며
동마을회관은 동부락에 위치해 있으니 마을회관이
없는 동부락 마을회관으로 사용해야 한다고 생각을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