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석문교육감‧이승아 의원 안전한 등하굣길 마련 논의
이석문교육감‧이승아 의원 안전한 등하굣길 마련 논의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8.10.11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석문 교육감과 이승아 의원이 오라초등학교 주변 인도 확장과 학교 시설 증‧개축 등을 논의했다. ©Newsjeju
▲ 이석문 교육감과 이승아 의원이 오라초등학교 주변 인도 확장과 학교 시설 증‧개축 등을 논의했다. ©Newsjeju

이석문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과 이승아 제주특별자치도의원(더불어민주당‧오라동)은 11일 오전 8시30분부터 오라초등학교에서 아이들과‘등굣길 하이파이브’를 했다.

이어 학교 주변 인도 확장과 학교 시설 증‧개축 등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는 오라초등학교 이신익 교장과 송성호 도교육청 교육시설과장, 강영훈 제주시교육지원청 행정지원국장을 비롯한 본청과 학교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석문 교육감과 이승아 의원은 등하굣길 안전 확보를 위해 학교 주변 인도 개선이 필요하다는 것을 공감했다. 주민과 학부모, 교직원, 학생들의 의견을 수렴하며 개선 방향을 모색키로 했다.

이석문 교육감은 “오라초등학교는 전체적으로‘도심 속 정원’의 느낌이 있다. 도시 개발이 이어지는 상황에서 이런 정서가 있는 학교는 큰 의미를 갖는다”며 “학교의 장점과 경관 등을 살리며 안전도 확보할 수 있는 방안을 찾겠다”고 말했다.

이승아 의원은 “아이들의 안전을 바라는 학부모들의 마음과 요구를 충분히 공감한다. 학부모와 지역주민, 교직원, 학생들의 의견을 충실히 수렴하며 합리적인 해결 방안을 찾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