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 신입사원 사회공헌활동으로 사회생활 첫 걸음시작
JDC 신입사원 사회공헌활동으로 사회생활 첫 걸음시작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8.10.11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별오름 탐방객 안내와 환경정화활동 나서다...
▲ 올해 하반기에 채용된 JDC 신입사원들이 새별오름에서 탐방객 안내와 환경정화 봉사활동을 펼쳤다. ©Newsjeju
▲ 올해 하반기에 채용된 JDC 신입사원들이 새별오름에서 탐방객 안내와 환경정화 봉사활동을 펼쳤다. ©Newsjeju

올해 하반기에 채용된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직무대행 임춘봉, 이하 JDC) 신입사원들이 지역공헌활동으로 사회생활의 첫 발을 내디뎠다.

JDC는 2018년 하반기 공채 입사자 31명이 지난 10일 새별오름에서 탐방객 안내와 환경정화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제주의 환경가치 증진을 위한 JDC 사회공헌사업 중 하나인 ‘JDC 이음일자리 사업’의 오름매니저와 함께 진행했다.

‘JDC 이음일자리 사업’은 인생 2모작에 도전하는 도내 만 50~70세 신중년 대상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으로 오름매니저, 도서관사서, 푸드메신저, 버스킹공연단 등 5개 사업단에 총 260명이 제주지역에서 분야별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조용석 JDC 홍보협력실장은 “사회생활의 첫발을 내딛는 신입사원들이 제주 환경의 소중함과 지역사회와의 소통을 통한 사회적 책임을 느끼는 계기가 됐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