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경마 김성오 조교사 '히트'와 함께 700승 달성 쾌거
제주경마 김성오 조교사 '히트'와 함께 700승 달성 쾌거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8.10.22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성오 조교사 히트 우승장면. ©Newsjeju
▲ 김성오 조교사 히트 우승장면. ©Newsjeju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제주 소속 김성오(54세, 19조) 조교사가 통산 700승을 달성했다.

700번째 우승은 제주경마 현역 조교사 중 11번째 기록이다. 

▲ 김성오 조교사. ©Newsjeju
▲ 김성오 조교사. ©Newsjeju

지난 20일 렛츠런파크 제주 제2경주에서 소속조 ‘히트(제주마, 5세 암말)’가 경주 초반부터 폭발적인 스피드로 경주로를 장악하며 2위와 3마신(6m)차의 대승을 기록하며 김성오 조교사에게 700승을 선물했다.

특히, '와이어 투 와이어(wire to wire)' 우승이란 출발게이트부터 선두를 내주지 않고 1위를 차지하는 것을 뜻한다.

렛츠런파크 제주 개장과 함께 기수 생활을 시작으로 28년 경마 베테랑으로 살아온 김성오 조교사는 “기수와 조교사 생활을 합쳐 경마와 함께한 일생에 후회가 없고 최선을 다했다”며 “조교사는 최상의 컨디션으로 말을 출주하는 것이 조교사의 임무다.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믿음을 지켜준 마주들과 마방 식구에게 각별한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