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국제카지노 정책포럼' 성료
'제주 국제카지노 정책포럼' 성료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8.11.16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jeju
이틀간 라마다프라자 제주호텔에서 열린 '제주 국제카지노 정책포럼'이 마무리 됐다. 

지난 15일부터 16일까지 양일간 라마다프라자 제주호텔에서 열린 '제주 국제카지노 정책포럼(Jeju International Casino Policy Forum 2018)’이 마무리 됐다. 

이번 제주 국제카지노포럼에서는 최근 급변하는 동아시아 복합리조트와 카지노 산업 환경을 감안,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카지노산업’을 주제로 4개국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활발한 논의가 이뤄졌다.

포럼의 주요 발표로는 오사카 상대 미하라 토루 교수가 일본 복합리조트 도입 과정과 일본이 준비하고 있는 법제도에 대해 발표했으며, 패널 토의에서는 일본의 복합리조트 개발이 미치는 영향에 대해 토론했다.

또 제주관광공사 양필수 처장은 제주 해외 마케팅 현황 및 전략을 발표하고, 이어진 토론에서는 제주 카지노와 제주관광공사의 다양한 협업 방안을 제시했다.

싱가포르 마리나베이샌즈 패리스 알사코프 부사장은 마리나베이 샌즈의 지역과의 상생 노력으로 지역 경제에 미치는 영향과 지역 소상공인과의 협력 사례를 발표했다.

아울러 토론에서는 마카오 복합리조트의 지역 공헌 사례 및 제주신화월드 랜딩카지노의 사회 공헌 프로그램을 소개했다.

한양대 정철 교수는 카지노 산업이 지역사회에 미치는 영향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국가의 사례를 발표했으며, 패널들은 이를 토대로 제주 카지노산업 영향평가 제도 도입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한편, 올해 포럼에서는 제주 카지노 업계 및 한국카지노업관광협회가 홍보부스를 운영해 도내 대학생을 대상으로 채용 상담을 진행했으며, 인바운드 여행사들과 함께 마케팅 방안을 논의하는 장을 마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