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희생자 29명, 유전자감식 통해 신원 확인
4·3희생자 29명, 유전자감식 통해 신원 확인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8.11.20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전자감식 결과 보고회, 22일 4·3평화교육센터서 열려
▲  ©Newsjeju
▲지난 2006년부터 2011년까지 제주국제공항 등지에서 발굴된 400구의 유해 중 유전자감식을 통해 92명의 희생자가 확인된 바 있다. ©Newsjeju

제주국제공항 남북활주로에서 발굴된 제주4·3 행방불명희생자 29명의 신원이 유전자감식을 통해 새롭게 확인됐다.

지난 2006년부터 2011년까지 제주국제공항 등지에서 발굴된 400구의 유해 중 유전자감식을 통해 92명의 희생자가 확인된 바 있다. 

제주4·3평화재단(이사장 양조훈)에 따르면 올해 유전자감식은 신원확인이 되지 않은 유해 중 '단일염기다형성검사(SNP, Single Nucleotide Polymorphism)‘ 방식으로 감식을 하지 못한 279구의 유해를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이를 위해 127명의 유가족의 추가채혈도 이뤄졌다.

신원확인 결과 1949년 군법회의 사형수 22명, 1950년 삼면예비검속 희생자 6명, 기타 1명 등 29명으로 밝혀졌다. 

제주4·3평화재단 관계자는 "앞으로 제주도 등과의 협력을 통해 발굴유해의 신원확인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유전자감식 결과에 대한 보고회는 오는 22일 오전 10시 제주4·3평화교육센터 강당에서 개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