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물자연휴양림, 3년 연속 70만 명 돌파
절물자연휴양림, 3년 연속 70만 명 돌파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8.11.2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절물자연휴양림. ⓒ뉴스제주
절물자연휴양림. ⓒ뉴스제주

제주시 절물자연휴양림 이용객이 3년 연속 70만 명을 돌파하면서 전국 최고의 산림문화휴양지로 입지를 탄탄히 하고 있다.

제주절물자연휴양림은 지난 1997년 7월 개장한 이후 20여 년만인 2016년도에 처음으로 이용객 70만 명을 돌파했고, 올해도 11월 현재 75만여 명이 이용했다.

이는 전국 42개 국립자연휴양림 중 매년 최다 인원이 방문하고 있는데 2016년 75만 4000명, 2017년 81만 4000명이 찾았으며 올해 역시 이용객 80만 명이 넘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편, 전국 2위 유명산 자연휴양림은 2016년 28만 7000명, 2017년 29만 6000명이였다.

절물자연휴양림은 내부 산책로(7km)와 장생의 숲길(11.1km), 절물 오름(1.6km) 등 다양한 코스로 조성돼 있어 남녀노소 누구나 편하고 안전하게 자연을 즐길 수 있는 휴양지로 인기가 높다.

제주시 절물생태관리소에선 매년 많은 이용객들이 찾는 만큼 다가오는 겨울철 이용객 안전을 위해 각종 시설물 정비에 온 힘을 기울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