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2018 제주교육국제심포지엄 30일 개최
도교육청, 2018 제주교육국제심포지엄 30일 개최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8.11.21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30일부터 이틀간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제주4.3, 아픔을 넘어 상생의 교육으로!'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교육감 이석문)은 제주 4.3 70주년을 맞이해 ‘평화․인권․민주시민교육’을 주제로 하는 2018 제주교육국제심포지엄을 오는 30일부터 12월 1일까지 국제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제주 4.3, 아픔을 넘어 상생의 교육으로!’를 슬로건으로 개최되는 이번 제주교육국제심포지엄의 기조강연자는 프랑스 파리 미국 대학원 더글라스 예이츠(Douglas Yates)교수로 ‘4.3과 남북 평화통일의 의의’에 대해서 강연한다.

이어 독일마인츠대학 폴 케르스틴(Pohl Kers tin) 정치학교수는 ‘보이텔스바흐합의와 민주시민교육’에 관해 주제강연을 한다.

평화‧인권‧민주시민교육에 관한 세 개 분야의 주제발표와 토론세션에서는 국내‧외 석학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교사와 학생이 함께 참여하는 인권토크쇼와 4.3 학교현장 사례발표와 토론도 도내‧외 초‧중 교사에 의해 이뤄진다.

이밖에도 4.3에 관련한 예술공연과 미술작품 전시회도 마련됐다.

이번에 개최되는 2018 제주교육국제심포지엄은 제주 4.3의 전국화, 세계화에 기여함은 물론 도내‧외 교원 뿐만 아니라 학생, 학부모 및 도민들에게 평화‧인권‧민주시민교육에 대한 인식을 제고시켜 줄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