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지웅, 악성림프종 "항암치료 시작했다"
허지웅, 악성림프종 "항암치료 시작했다"
  • 뉴스제주
  • 승인 2018.12.12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ssociate_pic
허지웅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MC 허지웅(39)이 악성림프종으로 항암치료를 시작했다. 12일 인스타그램에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았다"며 "혈액암의 종류라고 한다. 확진까지 이르는 요 몇 주 동안 생각이 많았다. 그나마 다행인 건 미리 약속된 일정들을 모두 책임지고 마무리할 수 있었다는 점이다. 어제 마지막 촬영까지 마쳤다. 마음이 편하다"고 썼다. 

"지난 주부터 항암치료를 시작했다. '버티는 삶에 관하여'에서 말했듯이 나는 '함께 버티어 나가자'라는 말을 참 좋아한다. 삶이란 버티어 내는 것 외에는 도무지 다른 방도가 없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우리 모두 마음 속에 끝까지 지키고 싶은 문장 하나씩을 담고, 함께 버티어 끝까지 살아내자. 이길게요. 고맙습니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