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화초, 비움과 나눔의 '빈 그릇 운동'모금액 기부
세화초, 비움과 나눔의 '빈 그릇 운동'모금액 기부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9.01.02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적십자사 제주특별자치도지사에 267,700원 전달
▲ 세화초등학교는 전교생과 교직원이 ‘빈 그릇 운동’실천으로 모은 모금액 267,700원을 대한적십자사 제주특별자치도지사에 전달했다. ©Newsjeju
▲ 세화초등학교는 전교생과 교직원이 ‘빈 그릇 운동’실천으로 모은 모금액 267,700원을 대한적십자사 제주특별자치도지사에 전달했다. ©Newsjeju

세화초등학교(교장 정영금)는 지난해 12월 31일 전교생과 교직원이 ‘빈 그릇 운동’실천으로 모은 모금액 267,700원을 대한적십자사 제주특별자치도지사에 전달했다고 2일 밝혔다.

2018년 4월 1일부터 12월 14일까지 학교 급식시간을 통해 빈 그릇 운동을 1회 실천할 때마다 10원씩 기부할 수 있는 행복동전 모금의 날을 운영했다. 이런 작은 실천으로 모아진 모금액을 결식아동을 도울 수 있도록 기부하게 됐다.

학교 관계자는 “녹색생활 실천운동의 일환으로 음식물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실천하는 ‘빈 그릇 운동’은 음식을 남기지 않는 습관과 스스로 적정량을 선택할 수 있는 능력을 기를 수 있고, 환경을 오염시키는 쓰레기양을 줄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경제적으로도 이익을 가져올 수 있다”며 “이번 ‘빈 그릇 운동’을 통해 우리들의 작은 실천이 모이면 남을 도울 수 있는 큰 힘이 된다는 것을 알고, 배려와 나눔의 빈 그릇 운동에 더욱 더 동참하는 세화초 어린이들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