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정원과 제주올레가 손잡고 선보이는 '베니때 아 제주'
청정원과 제주올레가 손잡고 선보이는 '베니때 아 제주'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9.01.09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탈리아 출신 지오바니 마우로 세우(Giovanni Mauro Seu) 셰프 초대
1월 19일 제주올레 여행자센터에서 제주 식자재로 ‘이탈리안 코스 요리’ 선보여

청정 제주의 식재료를 활용한 이탈리안 코스 요리를 맛볼 수 있는 당신을 위한 식탁 ‘베니때 아 제주(Venite a jeju, 제주로 오세요)’가 열린다.

사단법인 제주올레(이사장 서명숙)와 청정원(대표 임정배)은 지오바니 마우로 세우(Giovanni Mauro Seu) 셰프를 제주로 초대해 오는 19일 점심과 저녁 두 차례 제주올레 여행자센터 1층(제주도 서귀포시 중정로 22)에서 이탈리안 코스 요리를 선보인다.

세계 각국의 요리를 알리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오고 있는 청정원과 제주의 식자재를 활용한 다채로운 팝업 레스토랑을 운영해온 사단법인 제주올레가 손잡고 제주산 건강한 식자재와 이탈리아 정통 요리와의 만남을 주선했다. 

이 특별한 만남은 이탈리아 출신으로 20여 년 동안 세계 곳곳의 특급호텔 총괄 셰프로 활동한 지오바니 마우로 세우(Giovanni Mauro Seu) 셰프가 지휘한다. 

마우로 세프는 “신선한 제주의 식재료야말로 좋은 요리를 선보일 수 있는 최고의 재료여서 이번 행사를 준비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 외에도 애피타이저로 파릇파릇한 제주산 노지 시금치가 곁들어진 농어 카르파치오가 먼저 입맛을 돋울 예정이다. 

제주의 맛을 더한 이탈리안 요리를 맛볼 수 있는 이 프로그램은 제주올레 홈페이지(www.jejuolle.org) ‘올레소식’ 및 제주올레 콜센터(064∼762∼2190)에서 점심, 저녁 각 50명 씩(1인 2만 8000원) 사전예약을 받을 예정이며 참가자들에게는 제주의 들풀, 들꽃의 이야기를 담은 책 제주올레 플랜츠(JEJU OLLE PLANTS)를 제공한다.

▲ 웹자보-제주올레 X 청정원 이탈리안 셰프가 차려주는 당신을 위한 식탁. ©Newsjeju
▲ 웹자보-제주올레 X 청정원 이탈리안 셰프가 차려주는 당신을 위한 식탁. ©Newsjej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