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교육지원청, 4.3평화.인권교육활동 등 다양한 사업 추진
서귀포시교육지원청, 4.3평화.인권교육활동 등 다양한 사업 추진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9.03.19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교육지원청은 3.1운동 100주년과 4.3 71주년을 맞이해 학교 및 지역사회가 함께 이해하고 공감하는 평화·인권교육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4․3평화·인권교육 주간(2019.3.18.~4.7.)에는 학교별로 4․3 계기교육, 4․3 유적지 현장체험학습, 프로젝트 수업 등 교육과정과 연계한 4․3평화·인권교육, 지역사회와 연계한 체험 중심의 4․3평화·인권교육활동 등 다채로운 사업이 펼쳐질 것이다.

이에 서귀포시교육지원청 전 직원은 오는 28일과 29일 2일간 서귀포시 무오법정사와 시오름, 영남동 일어버린 마을 등 3․1운동 및 4․3 유적지를 중심으로 역사 탐방을 실시한다.

또한, 4․3평화·인권교육 명예교사제를 신청한 관내 초·중학교 18개교에 도교육청에서 위촉된 명예교사들이 학교를 직접 방문해 생생한 4․3평화·인권교육이 이뤄질 예정이다.

한편, 2019학년도 4․3평화·인권교육 운영을 위해 관내 초등학교 45교, 중학교 15교에 각 100만원씩 총 6000만원의 지원금을 교부해 4․3에 대한 학생들의 역사적 의의 제고 및 평화·인권 가치관 함양을 위한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지원청 관계자는“3․1운동 100주년과 4․3 71주년을 맞이해 학교, 지역사회가 함께 참여하는 다양한 활동을 통해 3․1운동과 4․3의 역사적 교훈과 평화·인권의 소중함을 인식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