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5.16도로 전면 보수작업 착수
제주 5.16도로 전면 보수작업 착수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9.03.24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트홀 제거, 미끄럼 방지시설 설치

제주국제대학교부터 성판악 입구까지의 구간(8km)과 숲터널 구간(1.2km)에서의 5.16도로에 대한 전면적인 보수작업이 이뤄진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사업비 30억 원(국비)을 투입해 오는 4월부터 전면 보수공사를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현재 5.16도로는 겨울철 계절적인 영향으로 포트홀이 도로 곳곳에 발생해 미끄럼 방지시설(그루빙) 파손 정도가 심한 상태다. 또한 숲터널 구간에서의 콘크리트 경계석(L형측구)도 노후돼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보수공사가 시급한 실정이다.

이에 제주자치도는 포트홀 발생 구간을 중심으로 아스콘 덧씌우기 공사를 실시하는 동시에, 미끄럼 방지시설(그루빙)을 설치할 계획이다.

특히, 숲터널 구간은 노후된 콘크리트 경계석을 자연석 경계석으로 교체하고 아스콘 덧씌우기 및 시선유도시설을 설치해 시인성을 확보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