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정의당 제주도당, 세월호 참사 5주기 성명
[전문] 정의당 제주도당, 세월호 참사 5주기 성명
  • 뉴스제주
  • 승인 2019.04.16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월호 참사 책임자들 아직 처벌 받지 않아, 특별수사단 설치해야

5년 전 세월호가 침몰했다. 참사 이후 5년이라는 시간이 지나도록 전(前) 정권의 진상규명 방해 정황과 의혹만 늘어가고 있다. 

그동안 우리는 세월호 침몰원인이나 구조 실패원인은 밝히지도 못했고, 책임자를 처벌하지도 못했다.

슬픔에 공감하지 못 하는 사람이야말로 비극 중에 비극이다. 차마 사람의 입에서 나오는 것이라고 믿기 힘든 잔인한 정치인들의 패륜적인 음해는 우리 정치권이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에 제 역할을 다하지 못했기에 가능한 것이다. 

해마다 더해가는 유가족의 상처와 눈물을 생각하면 가슴이 무겁기만 하다. 미안하고 미안하고 미안하다.

규명된 진실도, 책임진 사람도 없다는 점에서 세월호 특별수사단 설치와 전면재수사를 요구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특히 어제 세월호 유가족이 참사 책임자로 지목한 18명에게 진상규명을 방해, 은폐하고 재난상황 대응을 잘못한 죄를 반드시 물어야 한다.

세월호는 인양됐지만 그 날의 진실은 아직 인양되지 않았다. 정의당은 끝까지 잊지 않고 세월호의 진실을 인양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세월호의 철저한 진상규명이 안전한 사회로 나아가는 첫 걸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