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155km 해상서 표류 어선, 구조·예인
서귀포 155km 해상서 표류 어선, 구조·예인
  • 이감사 기자
  • 승인 2019.04.25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수부 남해어업관리단, 기관고장 선박 구조 나서
▲  ©Newsjeju
▲ ©Newsjeju

서귀포 남쪽 약 155km 해상에서 표류하던 어선이 남해어업관리단에 의해 구조됐다.

25일 해양수산부 남해어업관리단은 이날 오전 9시쯤 연승어선 J호(한림선적, 15톤, 승선원 7명)를 제주시 한림항으로 예인조치 했다고 밝혔다.

남해어업관리단에 따르면 J호는 지난 24일 오전 조업에 나섰다가 기관 추진축 고장으로 표류, 구조요청을 보냈다. 신고를 접수받은 남해어업관리단은 국가어업지도선 무궁화18호를 현장에 급파, 구조·예인을 진행했다.

남해어업관리단 관계자는 "당시 사고해역은 높은 파고와 돌풍이 불어 선원들의 안전을 장담할 수 없었다"며 "출항 전 장비점검으로 해상사고를 미연해 방지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