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2019 공공근로 확대 사업 56억원 추가 투입
서귀포시, 2019 공공근로 확대 사업 56억원 추가 투입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9.05.08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2개사업, 876명 확대 채용...신청자격 완화

서귀포시가 올해 공공근로 확대사업에 56억원의 사업비를 추가 투입해 확대 추진 중에 있다.

서귀포시는 고용취약계층의 일자리를 제공하는 2019년 공공근로 확대사업과 관련해 기존 복권기금 11억과 올해 제1회 추경으로 확보한 45억원 등 총 56억원을 추가로 투입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이에 따라 당초 공공근로사업은 110개 사업에 282명을 선발해 추진 중에 있으나, 총 272개 사업에 876명 채용으로 크게 확대된다.

또한, 채용 규모가 확대되면서 재산 2억원 이하이면서 중위소득 65% 이하인 저소득층 및 취약계층의 주민들을 우선 선발하고 현재 실업상태에 있는 만 18세 이상의 도민의 참여가 가능하도록 신청자격이 완화됐다.

주요 채용분야로는 ▲실태조사 42명 ▲시설물관리 59명 ▲공공서비스지원 151명 ▲환경정비 523명 ▲안전관리 22명 ▲기타사업 79명이다.

현재 공공근로 확대사업 사업별 채용 시기에 따라 수시 모집해 91개 사업, 231명이 모집·선발 중에 있으며, 이달 중 62개 사업에 202명을 모집할 계획이다.

아울러 기존 상하반기 일괄모집·배치에 따른 원거리 근무지 발령 등 참여자 불편을 최소하고, 신청자 본인이 희망하는 근무지역, 근무시간 등을 선택할 수 있도록 사업부서 연중 수시 모집으로 전환한다.

한편, 각 사업별 모집시기, 모집인원, 사업내용 등은 서귀포시 홈페이지 ‘일반공고’, 사업부서(해당부서 및 읍면동) 문의 등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