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과학기술협의회 공동학술대회, ICC JEJU에서 개최
해양과학기술협의회 공동학술대회, ICC JEJU에서 개최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9.05.15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과학기술 분야 전문가 2000여 명 제주 집결,
15일부터 오는 17일까지

국내 해양과학기술 분야 전문가 2000여 명이 제주에 모인다.

15일부터 오는 17일까지 3일간 2019년 한국해양과학기술협의회 공동학술대회가 ㈜제주국제컨벤션센터(대표이사 김의근, 이하 ICC JEJU)에서 개최된다.

올해 대회는 '하나의 바다, 혁신성장의 미래'라는 주제로 해양과학기술의 현재와 미래를 논의한다.

오는 16일 열리는 공동심포지엄은 박중흠 前삼성엔지니어링 대표의 기조발표와 이장재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 소장, 신경훈 한양대학교 교수, 국승기 한국해양대학교 교수, 심원준 한국해양과학기술원 남해연구소장, 이인자 해양수산부 해양수산과학기술정책과 서기관 등 산·학·연 관련 지정 토론자들의 토론으로 진행된다.

행사가 개최되는 양일간에는 ⧍북극 Issue 대응기술 ⧍미세먼지의 해양 유입과 오염실태: 북태평양의 동아시아 대기 기원 물질 ⧍스마트 해상물류체계 구축 ⧍IMO 환경규제와 친환경선박기술 ⧍해양에너지 개발 및 이용 ⧍미래해양과학기술인상 우수논문발표회 등에 대한 공동워크숍 및 6개 학회별 학술 발표회, 해양과학기술 분야 업체들의 전시회 등이 함께 열릴 계획이다.

또한, 해양과학기술분야의 지속적 발전과 미래 연구 인재 육성을 위한 목적으로 지난해 신설된 전국 대학원생 해양과학기술분야 우수학술논문 발표자에 「미래해양과학기술인상」을 시상할 계획이다.

공모를 통해 접수된 총 35명의 후보자를 대상으로, 서면심사 등을 거쳐 최종 수상자 11명을 선정했다.

시상식은 오는 16일 ‘2019년 한국해양과학기술협의회 공동학술대회’ 개막식에서 진행될 계획이다.

한편, 한국해양과학기술협의회는 지난 1999년 우리나라 해양과학기술의 발전과 해양과학에 대한 일반 국민의 인식을 높이고자 해양과학기술단체들이 연합해 결성됐으며, 국내 6개의 해양 관련 학회를 회원으로 하고 있다.

▲ 2019년 한국해양과학기술협의회 공동학술대회 포스터. ©Newsjeju
▲ 2019년 한국해양과학기술협의회 공동학술대회 포스터. ©Newsjej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