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P, 전기차 배터리 활용기업에 개발비 지원
JTP, 전기차 배터리 활용기업에 개발비 지원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9.05.15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 기업 및 컨소시엄에 총 2억 2500만 원 투자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테크노파크(이하 JTP)가 전기차 배터리 재사용을 위한 제품개발에 총 2억 25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JTP는 오는 26일까지 '전기차 재사용 배터리 활용제품 개발기업 지원사업'에 따른 참여기업을 모집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공고일 기준으로 제주지역에 사업자등록을 한 관련 기업이다. 하나의 기업이 단독으로 참여하거나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할 수도 있다.

지원분야는 자전거와 휠체어, 카트와 같은 운송형 제품부터, UPS나 가로등과 같은 고정형 제품에 쓰이는 배터리 재사용 활용방안도 해당된다.

JTP는 3개 기업(컨소시엄)을 선정해 총 2억 2500만 원 상당의 전기차 재사용 배터리 모듈을 활용한 실증제품 제작을 지원할 계획이다. 선정기업에는 제품제작을 위한 개발용 재사용 배터리와 최대 7500만 원의 실증제품 제작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사업 신청은 제주산업정보서비스(http://jeis.or.kr)을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