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5.18과 제주4.3 진실규명에 앞장"
민주당 "5.18과 제주4.3 진실규명에 앞장"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9.05.17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18 광주민주화운동 39주년 성명 발표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은 5․18 광주민주화운동 39주년을 하루 앞둔 17일 성명을 내고 5․18 광주민주화운동과 제주 4·3의 완전한 진실규명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도당은 "올해 2주년을 맞은 문재인 정부는 국정농단과 적폐의 시대를 마감하고 새로운 시대, 공정하고 정의로운 대한민국의 길을 향해 힘차게 나아가고 있다"며 "이는 독재와 탄압에 맞서 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한 5․18 광주민주화운동의 정신을 이어받은 '오월의 기억'"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올해 39주년을 맞는 5.18 운동 기념식을 앞두고 헬기 기총사격, 계엄군의 발포직전 전두환 보안사령관의 광주 방문 등에 대한 새로운 증언들이 이어지고 있다"면서 "자유와 인권을 부르짖었던 국민을 향해 총부리를 겨눴던 5.18 운동에 대한 진실규명은 39년 동안 미완의 과제로 남아있었다"고 말했다.

특히 "이런 상황에도 자유한국당은 불법적이고 폭력적인 모습을 변함없이 보여주며 '동물국회', '망언국회'를 만들어 놓고 국회일정을 거부하고 있다"며 "자유한국당은 5.18 운동 기념식에 참석하기 전 '5.18 특별법' 개정안 통과 등 5.18 운동의 진실을 밝히기 위한 국회정상화가 선행돼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도당은 "5․18 광주민주화운동 39주년을 맞아 제주 4․3과 함께 5․18 광주민주화운동의 완전한 진실규명과 대한민국의 새로운 100년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거듭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