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감귤농협 2019년산 하우스감귤 첫 수출 개시
제주감귤농협 2019년산 하우스감귤 첫 수출 개시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9.05.23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2일 괌 첫 수출시작
농가 수취가 6500원/kg 농가소득 증대 기대

지난 22일 제주감귤농협 무역사업소에서 2019년산 하우스감귤을 괌으로 첫 수출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하우스감귤 수출이 시작됐다.

하우스감귤 수출은 지난해보다 약10일 앞당겨 진행됐으며, 농가 수취가는 6500원/kg으로 농가소득 증대에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번 하우스감귤 수출 개시 물량은 600kg(200상자/3kg)로 주당 1회 이상 노지감귤 수출이 시작되는 10월까지 꾸준히 수출을 진행 할 계획 이다.

또한 괌 이외에도 홍콩, 싱가폴 등 동남아시아에도 수출을 계획하고 있다.

제주감귤농협 송창구 조합장은 "수출 품목다변화(노지감귤, 만감류, 하우스감귤)를 통해 감귤류를 연중 수출하는 시스템을 마련하기 위해 최선에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