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날씨] 제주 33.1도, 올 들어 최고 기온
[제주날씨] 제주 33.1도, 올 들어 최고 기온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9.05.24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jeju
▲ ©Newsjeju

[제주날씨] 24일 제주는 따뜻한 남서풍 유입에 따른 한라산에 의한 '푄' 현상과 강한 일사가 더해지면서 낮 기온이 30도 이상 웃도는 등 올 들어 최고기온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제주의 낮 최고기온은 33.1도까지 치솟았다. 제주공항도 32.5도까지 올랐으며, 그밖의 대흘 31.5도, 외도 31.9도, 신례 31.5도, 송당 30.9도, 표선 지역도 30.8도까지 오른 것으로 집계됐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당초 예상보다 강한 남서풍이 유입되고 여기다 강한 일사까지 더해지면서 기온이 높게 오른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더위는 주말 내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주말인 25일(토) 낮 기온도 제주도 북부(제주시, 애월읍, 조천읍)를 중심으로 '푄' 현상이 나타나면서 30도를 넘는 곳이 있겠다. 푄 현상이란 따뜻하고 습한 공기가 산을 넘어가면서 고온건조한 바람이 부는 현상을 말한다. 

기상청은 "주말인 25일(토)은 제주도남쪽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다가 밤에 구름이 많아지겠으며, 26일(일)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구름 많다가 밤부터 차차 흐려지겠다"고 예보했다.

한편 제주는 현재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26일까지 고기압의 영향으로 건조한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보이며 건조특보구역이 확대, 강화될 가능성이 높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