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공항 항공편 33편 결항·87편 지연
제주공항 항공편 33편 결항·87편 지연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9.05.27 14:1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jeju
▲ ©Newsjeju

27일 제주국제공항에 강풍 및 윈드시어 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후로 접어들면서 결항되는 항공편이 잇따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현재 제주국제공항에서의 항공기 결항 편수는 총 33편(국내 출발: 17편, 도착: 16편)에 이른다. 

지연되고 있는 항공편도 국내선 기준 총 87편(국내 출발: 54편, 도착: 33편)에 달한다. 국제선 출·도착 3편도 현재 지연되고 있는 상황이다. 다만 회항하는 항공기는 아직까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에 내려졌던 호우경보 및 호우주의보는 모두 해제됐으나 강풍주의보는 여전히 발효 중이다. 강풍주의보는 이날 오후 늦게 해제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강한 남풍류의 유입으로 인해 오늘(27일)까지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예상된다"며 "제주공항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jbw0685 2019-07-17 18:28:47 IP 175.223.14.205
제주에서 공항반대하는 사람들의 속셈이 무엇인지 심층 분석 쥐재해서 공개 주세요. 답답한 제주 도민은 울화증이 나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