렛츠런파크 제주, '경성제일' 데뷔 이래 6전 전승
렛츠런파크 제주, '경성제일' 데뷔 이래 6전 전승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9.06.03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주마 ‘경성제일(제주마, 3세 거세)’이 우승하는 장면. ©Newsjeju
▲ 제주마 ‘경성제일(제주마, 3세 거세)’이 우승하는 장면. ©Newsjeju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제주(본부장 윤각현)에서 활약 중인 제주마 ‘경성제일(제주마, 3세 거세)’이 데뷔 이래 6전 전승을 기록했다.

원유일 기수와 호흡을 맞춘 ‘경성제일’은 지난 1일 렛츠런파크 제주에서 열린 제3경주(1000m)에서 초반 선행 후 막강한 뒷심을 발휘하며 버티기에 성공, 쟁쟁한 우승후보마로 여겨졌던 경주마들의 추격을 뿌리치고 우승을 거머줬다.

초반부터 선두 자리를 확보한 ‘경성제일’의 싱거운 승리였다. ‘경성제일’은 스타트부터 무섭게 치고 나가면서 자신의 잠재력을 마음껏 발휘했다.

초반 직선주로부터 선두를 질주한 ‘경성제일’는 마지막 4코너를 돌며 치열한 선두권 경쟁을 펼쳤지만 단 한 번의 역전도 허용하지 않으며 여유 있게 승리를 거뒀다.

지난 5월 11일 우승이후 4주 만에 경주에 출전한 ‘경성제일’은 이번 경주에서 가장 4~5세 전성기의 경주마들을 기대주로써의 가능성을 입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