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4회 구강보건의 날을 맞아
제74회 구강보건의 날을 맞아
  • 뉴스제주
  • 승인 2019.06.04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jeju
▲ ©Newsjeju

 

서귀포보건소 오재복

다가오는 6월 9일은 제74회 구강보건의 날이다. 구강보건의 날은 1946년 현재 대한치과협회의 전신인 조선치과의사회가 어린이의 첫 영구치인 어금니가 나오는 6세의 ‘6’이라는 숫자와 어금니(구치)의 ‘구’자를 숫자화하여 6월 9일로 지정됐으며, 구강보건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구강보건의 날로 지정했다.

보건복지부에서는 2019년 구강보건의 날 주제를 「건강한 치아 건강한 인생」으로 정하였다. 한국인의 평균 수명이 80세를 넘은 지금, 100세까지 건강한 치아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구강관리가 매우 중요하다.

치아의 건강이 오복(五福) 중의 하나로 불릴 만큼 그 가치가 큰 이유는 건강의 기본인 원활한 음식 섭취를 위해 튼튼한 치아와 건강한 구강상태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구강건강을 100세까지 유지하기 위한 방법은 크게 힘들거나 실천하기 어렵지는 않다. 아래와 같이 건강한 삶을 위한 구강 건강 생활수칙도 실천하면 구강건강관리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본다.

1. 하루 2번 이상 칫솔질을 하자.

2. 불소치약을 이용하자.

3. 단 음식을 줄이고, 담배를 피우지 말자.

4. 정기적으로 치과를 이용하자.

이와함께 서귀포보건소에서는 시민의 구강건강수준 향상을 위해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하고 있다. 보건소에서 추진하고 있는 구강보건사업은 취학전 아동과 초등학생에 대하여 올바른 칫솔질 등 구강보건교육과 불소도포사업, 지역아동센터 아동 올바른 칫솔질 교육, 만65세 이상 어르신에게는 불소도포ㆍ스케일링, 노년기 구강질환 예방법과 잇몸관리방법 교육 등, 전 지역주민 대상 구강건강교육과 정기적인 구강검진의 중요성 홍보, 구강건강증진 캠페인 사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외에도 올바른 구강관리를 위해 내소자를 상대로 개인별 상담과 경로당 구강교육 등 다양한 사업들을 펼치고 있다.

구강보건의 날을 맞이하여 많은 사람들이 구강건강에 관심을 갖고, 꾸준한 실천으로 건강한 치아와 평생 동행하며 건강한 미소를 지닐 수 있길 바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