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287개소 가스안전관리자 집중점검
제주시, 287개소 가스안전관리자 집중점검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9.06.12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작위 표본점검, 각종 인·허가 시 현장점검 등 추진

제주시가 장마철을 맞이해 가스관련업체의 안전관리자에 대한 집중점검을 실시한다.

가스시설의 경우 사고발생 시 대규모 재난발생 우려가 있음에 따라, 가스업 종사자의 안전의식 고취 및 가스 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함이다.

점검대상은 액화석유가스 충전·판매사업 및 저장소 144개소, 고압가스 충전·판매사업 및 저장소, 냉동제조 허가 대상업체 81개소, 도시가스 특정가스사용시설 62개소 등 총 287개소다.

점검방법은 무작위 표본점검, 각종 인·허가 시 현장점검 등을 통해 추진하게 된다.

점검내용은 안전관리자 선임 및 안전관리자 법정교육이수 여부, 자체안전교육 실시 여부, 기타 현장에서 확인 가능한 안전관리 준수 여부 등이다.

가스관련업체 안전관리자 점검은 적발 위주보다 사전 계도 및 미비점을 보완하는 방향으로 추진할 계획이지만, 보완요구에도 조치를 하지 않을 경우에는 관계법령에 따라 처분하게 된다.

한편, 제주시는 지난 3월 해빙기에도 LPG충전소 등 주요가스공급시설 30개소에 대한 안전진단을 실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