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지원여성민방위대, 첫번째'소화기 보급사업'실시
서귀포시지원여성민방위대, 첫번째'소화기 보급사업'실시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9.06.12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을 선물해드려요! 우리 이웃 소화기 보급
▲ 서귀포시 지원여성민방위대는 지난 11일 대원 7명과 함께 회수 마을회관 등 2개소를 방문해 2019년 “소화기 보급사업”의 첫 시작을 알렸다. ©Newsjeju
▲ 서귀포시 지원여성민방위대는 지난 11일 대원 7명과 함께 회수 마을회관 등 2개소를 방문해 2019년 “소화기 보급사업”의 첫 시작을 알렸다. ©Newsjeju

서귀포시 지원여성민방위대(대장 김광녀)는 지난 11일 대원 7명과 함께 회수 마을회관 등 2개소를 방문해 2019년 “소화기 보급사업”의 첫 시작을 알렸다.

소화기 보급사업은 화재에 큰 피해를 입기 쉬운 우리 주변의 노인, 장애인 등 화재 취약계층시설에 매년 500만 원의 지원금을 통해 적정량의 소화기를 보급하는 사업으로, 최근 활발한 활동으로 주목받고 있는 서귀포시 지원여성민방위대에서 새로이 바통을 이어받아 시작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소화기 보급사업의 경우 여성의용소방대에서 시내 노인정을 중심으로 44개 시설에 130개의 소화기를 보급한 바 있다. 올해는 노인정 이외에도 장애인 시설, 여성지원시설 등 다양한 이웃들에게 총 120여개의 소화기를 보급하고 화재예방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지원여성민방위대는 안전한 사회를 위해 소화기 보급사업 외에도 하반기 심폐소생술 강사 육성을 계획하고 있다.

이는 최근 늘어나고 있는 뇌출혈, 심근경색 등으로 위급한 상황에 빠지는 시민을 구조하기 위해 작년 대원들의 심폐소생술 심화과정 교육에 이어 올해 일반인 심폐소생술 강사 육성을 통해 민방위대원뿐만 아니라 시민들에게 심폐소생술을 전파하기 위함이다.

김광녀 지원여성민방위대 대장은 “민방위는 적의 침입만이 아니라 우리 사회의 전반적인 안전을 책임지는 것이며, 지원여성민방위대는 그 역할을 다할 것”이라며 사회의 안전에 대한 책임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