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청년매입 임대주택 입주 경쟁률 4.57대 1
제주 청년매입 임대주택 입주 경쟁률 4.57대 1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9.06.13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개발공사, 청년매입 임대주택 입주자 선정 완료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오경수)에서 처음으로 추진하는 '청년매입 임대주택'에 대한 입주자 선정을 완료했다고 13일 밝혔다.

제주도개발공사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지난 3월에 제주시 지역 3개동 30세대를 모집했다. 총 137명이 접수해 평균 4.57대 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최고 경쟁률은 6.25대 1로 나타났다.

입주자 선정이 완료됨에 따라 제주도개발공사는 6월 중에 입주계약을 추진할 예정이다.

청년매입 임대주택엔 무주택자인 대학생이나 취업준비생, 만 19∼39세의 청년이 입주할 수 있다. 임대보증금과 월 임대료는 1∼2순위의 경우, 시중 전세 시세의 30% 수준이다.

2년마다 재계약을 통해 6년간 거주할 수 있으며, 입주 후 혼인을 할 경우 최장 20년까지 연장된다.

제주도개발공사는 청년계층 외에도 신혼부부를 대상으로도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현재 신혼부부만을 대상으로 하는 매입임대주택에 50세대를 매입했고, 하반기에 입주자를 모집할 계획이다.

한편, 제주도개발공사는 지난 2006년부터 지난해까지 도내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총 495가구의 임대주택을 공급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