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립서귀포합창단, '제62회 정기연주회' 20일 개최
도립서귀포합창단, '제62회 정기연주회' 20일 개최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9.06.13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호국 보훈의 달' 브람스 레퀴엠 전곡 연주

도립서귀포합창단(지휘자 최상윤)은 오는 20일 저녁 7시 30분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제62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

이번 연주회는 6월 호국 보훈의 달을 맞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넋을 기리고 보훈가족들을 위로하는 마음을 담아 준비한 연주회이다.

레퀴엠은 “죽은 사람의 영혼을 위로하기 위한 미사”를 뜻하는 곡으로 이번에 연주하는 브람스의 레퀴엠은 ‘애통하는 자는 복이 있도다(Selig sind, die da Leid tragen)’등 총 7곡을 연주할 예정이며, 도립서귀포합창단과 국내 최정상급 성악가인 소프라노 유소영, 바리톤 김승철의 협연, 그리고 2대의 피아노와 팀파니로 연주된다.

특히, 본 공연에 앞서 호국보훈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도록 “서귀포대신중학교 학생들과 함께하는 <로비음악회>”가 저녁 7시부터 약 10분 동안 연주될 예정이며, 바로 이어서 본 공연으로 진행된다.

본 공연은 전석 무료공연으로 8세 이상 관람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서귀포시 문화예술과(☎760–2494), 도립서귀포합창단(☎739-5272)으로 문의하면 된다.

▲ 도립서귀포합창단, 제62회 정기연주회 포스터. ©Newsjeju
▲ 도립서귀포합창단, 제62회 정기연주회 포스터. ©Newsjeju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