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물놀이 안전요원 대상 사전 안전교육 실시
서귀포시, 물놀이 안전요원 대상 사전 안전교육 실시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9.06.17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응급구조 요령 및 심폐소생술 교육

서귀포시는 17일 물놀이 지역의 안전을 책임질 민간안전요원 42명을 대상으로 시청별관 셋마당에서 사전 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여름철 물놀이객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하천 6개소(돈내코외 5개지역)물놀이 안전관리요원과 동 주민센터 담당공무원 등 총 48명을 대상으로 제주국제대학교 소방방재학과 강순민교수의 강의와 서귀포소방서 여성의용소방대의 심폐소생술 교육이 이뤄졌다.

교육 내용으로는 사고 발생 시 응급처치 및 신속한 대응요령에 대해 집중적으로 교육을 실시하고 안전관리요원에게 티셔츠, 모자, 안전화 등 피복을 제공하여 안전하게 행락객 계도 및 안전사고 예찰 등이다.

한편, 서귀포시는 교육을 이수한 안전관리요원을 대상으로 올여름 빨라지는 무더위 등을 감안해 안전요원을 조기․연장 배치(6. 17 ~ 9. 8)하여 안전사고 예방에 적극 대처할 계획이다.

특히, 피서객들이 몰리는 주말·공휴일에는 담당공무원 휴일 비상근무제를 시행해 안전관리를 한층 강화할 예정이다.

김형섭 서귀포시 안전총괄과장은 “심폐소생술 및 응급구조 요령 등 철저한 교육으로 요원들의 전문성을 높이고 만일의 사고를 대비해 물놀이 안전사고를 예방함으로써 단 한건의 인명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안전관리요원들이 책임의식을 가지고 근무해 사고예방에 힘써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